2024.07.1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9.1℃
  • 구름많음강릉 22.4℃
  • 구름조금서울 30.6℃
  • 구름많음대전 29.4℃
  • 흐림대구 25.2℃
  • 울산 23.4℃
  • 흐림광주 26.0℃
  • 부산 23.3℃
  • 구름많음고창 27.2℃
  • 흐림제주 29.1℃
  • 구름조금강화 28.3℃
  • 구름많음보은 27.3℃
  • 구름많음금산 28.6℃
  • 흐림강진군 24.2℃
  • 흐림경주시 23.7℃
  • 흐림거제 22.7℃
기상청 제공

'집에서 편안하게 치료‧돌봄 받으세요' 서울시, 재가 의료급여 확대

한국다문화뉴스 = 소해련 기자 | 서울시는 그동안 일부 자치구에서 시범 운영되어 온 ‘재가 의료급여’ 사업을 오는 7월부터 25개 전 자치구로 확대, 본격 시행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재가 의료급여’란 집에서 머물며 치료를 지속할 수 있도록 의료를 비롯해 돌봄․식사․이동․주거 등 통합서비스를 제공하는 신규 의료급여 사업이다.

 

우선 자치구는 올해 상반기 ‘재가 의료급여’ 사업에 참여할 관내․외 의료기관과 돌봄․식사․이동 서비스를 제공할 기관을 발굴, 협력체계를 구축해 왔으며 하반기부터 장기입원 의료급여수급권자 중에서 ‘재가 생활’이 가능한 대상자를 선정하여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돌봄 서비스’가 필요한 대상자가 노인장기요양보험, 장애인활동지원, 가사간병서비스 제공 대상자일 경우엔 관련 서비스 제공기관과 연계하여 지원되며, 지원 대상이 아니거나 연계가 어려운 돌봄 사각지대는 재가 의료급여 사업에서 지원하게 된다.

 

‘재가 의료급여’ 사업 서비스는 대상자의 건강 수준, 생활 실태 모니터링 결과에 따라 퇴원 시부터 1년까지 제공되며, 필요할 경우엔 대상자 평가를 통해 추가 1년을 연장할 수 있다.

 

서울시는 시범사업을 통해 얻은 성과를 이번 사업 확대에 반영하는 한편 보완점은 보건복지부와 지속적으로 협의하여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