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4 (화)

  • 맑음동두천 21.5℃
  • 맑음강릉 19.8℃
  • 맑음서울 22.6℃
  • 맑음대전 21.2℃
  • 맑음대구 20.2℃
  • 맑음울산 15.5℃
  • 구름많음광주 21.9℃
  • 맑음부산 17.5℃
  • 맑음고창 19.8℃
  • 구름조금제주 20.1℃
  • 맑음강화 21.0℃
  • 맑음보은 18.3℃
  • 맑음금산 18.1℃
  • 구름많음강진군 20.0℃
  • 맑음경주시 16.5℃
  • 맑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대구시, 기온상승과 함께 증가하는 A형간염에 주의하세요

 

한국다문화뉴스 = 강경수 기자 | 최근 대구 A형간염 환자 발생이 증가함에 따라 대구광역시와 질병관리청 경북권질병대응센터는 강화된 감시 및 관리체계를 통한 선제적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

 

올해 대구광역시 A형간염 환자 발생은 5월 18일 기준 32명으로 지난해 동기간보다 1.5배 증가해 각별한 주의가 당부 된다. 신고된 환자의 연령대는 40대 13명(40.6%), 50대 8명(25.0%), 30대 5명(15.6%)으로 대부분 60대 미만으로 확인됐다.

 

대구광역시는 증가한 A형간염 환자에 대한 선제적 대응 조치로 철저한 역학조사 등 올해 현재까지 발생한 환자의 접촉자를 대상으로 가까운 보건소에서 항체 검사와 필요시 A형간염 예방접종을 1회 무료 지원한다.

 

A형간염은 급성 감염 질환으로 '분변-경구' 경로나 오염된 물·음식 섭취를 통해 전파가 이루어지고 특히, 날씨가 더워지는 6월에서 9월 사이 많은 환자가 발생할 수 있어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손태종 질병관리청 경북권질병대응센터 감염병대응과장은 "A형간염 감시강화 및 환자 발생 시 신속한 접촉자 파악과 예방조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협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김흥준 대구광역시 보건의료정책과장은 "기온 상승에 따라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의 발생 위험이 높아질 수 있으며 특히, A형간염 예방을 위해 음식 익혀 먹기, 물 끓여 마시기, 올바른 방법으로 손 씻기,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등 관련 수칙을 지켜주실 것을 당부하며 A형간염 환자 발생 감시 및 예방에 적극 대응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