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4 (화)

  • 맑음동두천 13.2℃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18.4℃
  • 맑음대전 17.7℃
  • 맑음대구 14.7℃
  • 구름많음울산 15.7℃
  • 맑음광주 17.9℃
  • 맑음부산 15.8℃
  • 맑음고창 15.6℃
  • 맑음제주 18.3℃
  • 맑음강화 14.2℃
  • 맑음보은 14.4℃
  • 맑음금산 13.7℃
  • 구름많음강진군 16.4℃
  • 맑음경주시 16.3℃
  • 구름조금거제 16.0℃
기상청 제공

경상도

영주시, 결혼이민자 가족 계절근로자 사업설명회 개최

필리핀 외국인 계절근로자 잠정 중단에 대응…농촌인력 ‘공백 최소화’

 

한국다문화뉴스 = 김정해 기자 | 영주시는 31일  농업기술센터 대교육관에서 ‘2024년 결혼이민자 가족 계절근로자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설명회는 지난 16일 법무부가 밝힌 필리핀 정부의 외국인 계절근로자 송출 잠정중단 선언에 대응해 결혼이민자 가족 초청방식을 우선적 추진하기 위해 긴급히 마련됐다.

 

시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지역 농촌현장에 투입되는 외국인 계절근로자는 300여 명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한 필리핀 2개 시(로살레스시, 마발라캇시) 200여 명과 결혼이민자 가족 초청으로 100여 명이다. 이들은 다양한 영농작업 일정에 맞춰 1~5차에 걸쳐 순차별 입국해 고용농가와 함께 영농활동을 하게 될 계획이다.

 

1차로 3월부터 인삼 농가 등 농업현장에 투입될 예정이었으나 최근 타 지자체에서 불거진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임금 착취 문제를 이유로 필리핀 정부가 자국 근로자들 송출을 막음에 따라 시는 결혼이민자 가족 계절근로자를 우선 도입해 농촌인력 수급의 공백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시는 인권침해 시비가 잦은 인력송출 브로커를 통하지 않고 직접 근로자들을 관리한다는 점을 강조하는 등 필리핀 정부를 안심시키기 위한 전략도 함께 추진한다.

지난해 6월 말부터 E-8(5개월) 체류자격으로 입국한 계절근로자에 대한 체류 3개월 추가 연장이 결혼이민자 가족 근로자들의 호응을 얻어 올해 신청 인원이 대폭 증가했다. 또, 베트남을 중심으로 추진했던 국가별 결혼이민자 가족초청 대상도 필리핀, 중국, 태국 등으로 다양해졌다.

 

시는 고용 여건이 어려운 중소농 농가를 대상으로 하루 단위 외국인 계절근로자 인력지원을 위해 공공형 외국인 계절근로중개센터 시범운영도 준비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