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4 (화)

  • 맑음동두천 13.2℃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18.4℃
  • 맑음대전 17.7℃
  • 맑음대구 14.7℃
  • 구름많음울산 15.7℃
  • 맑음광주 17.9℃
  • 맑음부산 15.8℃
  • 맑음고창 15.6℃
  • 맑음제주 18.3℃
  • 맑음강화 14.2℃
  • 맑음보은 14.4℃
  • 맑음금산 13.7℃
  • 구름많음강진군 16.4℃
  • 맑음경주시 16.3℃
  • 구름조금거제 16.0℃
기상청 제공

경상도

경주시, 외국인‧다문화가족 정착 돕는다

 

한국다문화뉴스 = 김정해 기자 | 경북 경주시가 외국인과 다문화가족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맞춤 지원을 대폭 확대한다.

경주시는 외국인근로자 지원센터와 상담센터를 비롯해 외국인근로자 쉼터, 고려인통합지원센터, 외국인 도움센터 등을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역에 거주하는 외국인 누구나 고용복지플러스센터 내에 있는 외국인근로자 지원센터에서 고충상담, 통‧번역서비스, 고용허가제 상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외국인도움센터, 외국인과동행에서는 노동‧취업‧법률‧의료‧생활 상담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외국인근로자 쉼터는 외국인 근로자에게 최대 3개월 동안 임시 거주지를 제공한다.

외국인 주민 사랑방은 요리교실, 문화체험, 만들기 교실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해 지역사회 적응을 돕는다. 고려인통합지원센터에서는 고려인 자녀들에게 한글교실, 학교 교과목 학습지도 서비스를 지원한다.

시는 다문화가족의 건강한 가족생활을 돕기 위해 결혼이민여성 친정방문사업을 추진한다. 매년 20가구를 선정하고 가구 당 200만 원의 여비를 지원한다. 월 3만 3000원 대교 눈높이 학습지 비용도 지원한다.

결혼이민여성에게는 연 100만 원 한도 내 검정고시 학원수강비 또는 대학등록금 등을 지원받는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외국인 주민과 다문화가족의 사회 통합을 지원하고 다문화가족 자녀가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