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6.0℃
  • 구름많음강릉 25.0℃
  • 흐림서울 25.9℃
  • 구름많음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7.7℃
  • 구름조금울산 26.5℃
  • 흐림광주 24.9℃
  • 구름많음부산 24.9℃
  • 흐림고창 26.4℃
  • 구름많음제주 24.7℃
  • 흐림강화 23.7℃
  • 구름많음보은 24.9℃
  • 구름많음금산 25.6℃
  • 구름많음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9.5℃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Find Various Family Services All at Once on Government24

다양한 가족서비스, 정부24에서 한 번에 찾는다

 

Starting from May 15, you can find information about various family services such as family counseling, pregnancy and childbirth, and childcare provided by 244 family centers nationwide on the Government24 website.

 

Family centers offer psychological and emotional counseling, education, pregnancy and childbirth support, and childcare services tailored to various types of families, including single-parent, multicultural families, and single-person households. There are 244 centers operating across the country.

 

To improve accessibility to family services, the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linked the 'National Secretary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and the 'Integrated Family Service System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earlier this January. From May 15, a new 'Family and Multicultural Support Services' page will be added to Government24 to enhance service guidance.

 

On the 'Family and Multicultural Support Services' page, you can find information on six projects, including 'Family Center Support Services,' 'Family Counseling Services,' 'Whole Family Support Project,' and 'Multicultural Family Home Education Services,' and apply for the services you need directly.

 

If you consent to providing personal information, you can receive tailored information about the services provided by the family centers.

 

Additionally, discussions are ongoing between departments to allow the simultaneous application for necessary family center services when applying for social security benefits such as livelihood, medical, and housing benefits.

 

Shin Young-sook, Vice Minister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stated, "It is most important to make it easy for the public to access good services," and added, "We will continue to improve the accessibility of public services through interdepartmental collaboration."

 

 

 

 

(한국어 번역)

한국다문화뉴스 = 심민정 기자ㅣ5월 15일부터 정부24 사이트에서 전국 244개 가족센터가 운영 중인 가족상담, 임신‧출산, 돌봄 등 다양한 가족서비스 정보를 한 번에 찾아볼 수 있다.

 

가족센터는 한부모‧다문화 가족, 1인 가구 등 다양한 가족에 맞는 심리‧정서 상담, 교육, 임신‧출산,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곳으로, 전국 244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여성가족부는 가족서비스 접근성 제고를 위해 올해 1월 ‘국민비서(행안부)’와 ‘가족서비스 통합시스템(여가부)’을 연계한 데 이어, 이달 15일부터 ‘정부24’에 ‘가족‧다문화지원서비스’ 페이지를 신설하고 서비스 안내를 강화한다.

 

‘가족‧다문화지원서비스’ 페이지에서는 ‘가족센터지원서비스’, ‘가족상담서비스’, ‘온가족보듬사업’, ‘다문화가족 방문교육서비스’ 등 6개 사업 정보를 찾아볼 수 있으며, 본인이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바로 신청할 수 있다.

 

개인정보 제공 동의시에는 가족센터에서 제공하는 서비스 정보를 맞춤형으로 받아볼 수 있다.

 

아울러, 생계·의료·주거급여 등 사회보장급여 신청 시에도 필요한 가족센터 서비스를 함께 신청할 수 있도록 부처 간 협의를 진행 중이다.

 

신영숙 여성가족부 차관은 “국민들이 좋은 서비스를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앞으로도 부처 간 협업을 통해 민생서비스의 접근성을 높여나가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