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2(금)
 

5679-97-.jpg

                                                              사진출처=김포시

 

金浦市(市长郑河英)表示将从12月21日起开始全面签发安保性和耐久性都等到提升,使用聚碳酸酯材质制作的 ‘新一代电子护照’,


与现在签发的电子护照相比,新一代电子护照融合了更多的最新的保安要素,保安性得到了极大的提升,而且封面使用聚碳酸酯(PC)材质制作,耐久性也得到强化。不仅如此,还反映了国民的意见,改变了护照封面的颜色,而且护照的封面和签证栏内添加了韩国象征性的图片和图案,大幅改善了护照的设计。


用户最易感受到的变化是,护照的页数从原先的24/48页增加到了 26/58页,废除了之前的签证栏贴附制,申请人可以另外在个人信息页内填写出生地。与当前签发的护照还不同的是,个人信息页的护照号码使用激光打印,利用手感也能感受到。


引进新一代电子护照制度后,虽然已签发的且还在有效期内的当前护照仍旧可以使用,但是在其他国家出入境时,一般国家都要求自入境之日起护照有效期需要超过6个月以上,因此在使用当前签发的护照入境要访问的国家时一定要确认相应国家的入境许可条件和护照的有效期。除此以为还需要向驻韩外国大使馆(在国外时,相应国家的驻外公馆)咨询签发新护照后当前护照里贴附的外国人签证(VISA)还是否有效。


李分多信访护照科长表示:“为了满足过去市民对全面签发新一代电子护照的期待和关注,更加迅速和方便地提供护照信访行政服务,我们将不懈努力。”

 

 

 

(한국어 번역)

한국다문화뉴스=궁위에 시민기자ㅣ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오는 12월 21일부터 보안성․내구성이 강화된 폴리카보네이트 재질의 ‘차세대 전자여권’ 발급을 전면 시행한다.


차세대 전자여권은 현행 전자여권보다 더 많은 최신 보안요소를 추가 적용함으로써 보안성을 극대화함은 물론, 표지를 폴리카보네이트(PC)재질로 사용하여 내구성을 강화하고, 국민 의견을 반영하여 여권 표지 색상을 변경했으며, 표지 및 사증란 등에 한국의 상징적 이미지와 문양들을 담아 여권의 디자인을 대폭 개선했다.


사용자가 가장 크게 체감할 수 있는 변화로는 사증의 면수가 기존 24/48면에서 26/58면으로 증가됨에 따라 기존의 사증란 부착제도는 폐지되며, 별도 신청자에 한해 개인정보면에 출생지 기재도 가능하게 된다. 또한 현행 여권과 달리 개인정보면의 여권번호를 레이저로 각인하여 촉각으로도 확인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차세대 전자여권 도입 이후에도 유효기간이 남은 기존 전자여권은 계속 사용이 가능하나, 해외 출입국시 상당수의 국가에서 입국 예정일로부터 6개월 이상의 잔여 유효기간을 요구하고 있으므로, 기존 전자여권 사용 시 방문하고자 하는 국가의 입국허가요건 및 여권의 유효기간 확인이 반드시 필요하며, 이와 관련하여 기존 여권에 부착된 외국 사증(VISA)이 신여권 발급 이후에도 유효한지 여부는 여권사용자가 직접 주한 외국 대사관(해외에서는 해당국의 재외공관)에 문의하여야 한다.


이분다 민원여권과장은 “그간 차세대 전자여권의 전면 발급시행을 기다려온 시민들의 관심과 기대를 충족함과 동시에 신속하고 편리한 여권 민원행정서비스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金浦市,从12月21日期开始签发新一代电子护照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