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0 (금)

  • 구름많음동두천 19.6℃
  • 맑음강릉 27.3℃
  • 구름조금서울 20.5℃
  • 맑음대전 21.2℃
  • 맑음대구 22.6℃
  • 맑음울산 24.3℃
  • 맑음광주 21.9℃
  • 맑음부산 22.8℃
  • 맑음고창 20.7℃
  • 맑음제주 19.2℃
  • 구름조금강화 18.4℃
  • 맑음보은 19.1℃
  • 맑음금산 21.5℃
  • 맑음강진군 21.1℃
  • 맑음경주시 24.8℃
  • 맑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일본어

2週間以上続く咳、体重減少まであるとしたら?

2주 이상 지속되는 기침, 체중 감소까지 있다면?

 

2週間以上続く咳と体重減少があれば、結核の症状が疑われる。 結核は結核菌による慢性感染症で、活動性肺結核患者の咳、くしゃみ、会話などで結核菌が空気を通じて伝播される呼吸器疾患である。 

 

現在、韓国はOECD結核発生率2位、新型コロナウイルス感染症を除いた死亡率1位(2022年基準)で深刻な状況だ。 結核の最も一般的な症状である咳とともに痰、発熱、体重減少、夜間発汗、食欲不振などの全身症状が伴うことがある。

 

結核治療の核心は処方された結核薬を正確な用量で少なくとも6ヶ月以上着実に服用することだ。 治療経過及び結核薬の副作用の有無を確認するため、定期的な喀痰検査及び胸部X線検査などを実施して観察する。

 

症状が好転しても結核薬の服用を中断してはならない。 結核薬を不規則に服用したり、治療初期に服用を中断する場合、結核菌が既存使用されていた薬剤に耐性ができて治療失敗の可能性が高くなるので注意しなければならない。

 

また、咳やくしゃみをする時は必ず口と鼻を覆うことをしなければならず、咳をした後は石鹸で流れる水で30秒以上手洗いをしなければならない。 呼吸器症状があれば、保健所など近くの医療機関で検査を受けるようにしなければならない。

 

 

 

 

 

(한국어 번역)

한국다문화뉴스 = 유미코 시민기자ㅣ2주 이상 지속되는 기침과 체중 감소가 있다면 결핵 증상을 의심해 볼 수 있다. 결핵은 결핵균에 의한 만성 감염병으로, 활동성 폐결핵 환자의 기침, 재채기, 대화 등으로 결핵균이 공기를 통해 전파되는 호흡기 질병이다. 

 

현재 우리나라는 OECD 결핵 발생률 2위, 코로나19를 제외한 사망률 1위(2022년 기준)로 심각한 상황이다. 결핵의 가장 흔한 증상인 기침과 더불어 가래, 발열, 체중 감소, 야간발한, 식욕부진 등의 전신 증상이 동반될 수 있다.

 

결핵 치료의 핵심은 처방된 결핵약을 정확한 용량으로 최소 6개월 이상 꾸준히 복용하는 것이다. 치료 경과 및 결핵약 부작용 여부 확인을 위해 정기적인 객담 검사 및 흉부 X선 검사 등을 실시해 관찰한다.

 

증상이 호전되어도 결핵약 복용을 중단하면 안 된다. 결핵약을 불규칙적으로 복용하거나 치료 초기에 복용을 중단할 경우 결핵균이 기존 사용됐던 약제에 내성이 생겨 치료 실패의 가능성이 높아지므로 유의해야 한다.

 

또한 기침이나 재채기할 때는 반드시 입과 코 가리기를 해야 하며 기침한 후에는 비누로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 씻기를 해야 한다.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 보건소 등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검사를 받아 보도록 해야 한다.